전체메뉴
전체메뉴닫기

진도개소개

  • 진도개사진
  • 진도개사진
  • 진도개사진
  • 진도개사진
진도개의 외모 해설

다음 표는 진도개의 부위별 표준체형, 해설로 구성된 진도개의 외모 해설입니다.

구분 표준체형 해설
일반외모 암수의 구별이 뚜렷하고 전체적으로 균형이 잡힌 중형개로서 민첩한 외모를 갖추어야 한다.
  • 얼굴표정은 온화하며 차분하고 친근감이 있어야 하고 소박한 표정을 느낄 수 있어야 한다.
  • 얼굴은 군살과 주름이 없으며, 입술은 처지지 않고 단단한 느낌을 주어야 한다.
  • 귀, 눈, 코, 입 등 전체적인 모양은 안정감이 있고 조화를 이루어야 한다.
수캐 48㎝~53㎝/암캐 45㎝~50㎝
  • 몸높이와 몸길이의 비율은 100 : 110이 바람직하다.
머리와얼굴 정면에서 볼 때 이마는 넓고, 귀 사이는 적당한 간격을 유지해야 한다.
진도개 머리와 얼굴 진도개 눈
  • 머리는 전체적으로 둔해 보이지 않아야 되고, 이마는 약간 돌출되어 옆에서 볼 때 둥그스런 모양이며, 이마와 주둥이는 6:4의 비율이 바람직한 형태이다.
  • 눈사이 부분은 골이 깊지 않으며 심하게 꺽이지 않아야 하고, 뺨의 양쪽은 완만하고 둥글게 양 옆으로 나와 있으며, 코끝을 향하여 좁아져야 한다.
  • 입술은 검은 피부로 아래로 처지지 않아야 하며 다른 색으로 변색된 것은 좋지 않다.
  • 혀에 푸른 반점이 없어야 하며, 윗입술이 아랫입술을 가볍게 덮고 있어야 바람직하다.
삼각형태로 머리와 알맞은 조화를 이루고 운동이 극히 활발하고앞쪽으로숙여 서 있어야 한다.
진도개 귀
  • 귀는 두꺼우며 귀 속의 털은 부드럽고 촘촘한 것이 바람직하며, 귀의 숙인 각도가 앞이마와 직각을 유지해야 한다.귀의 길이는 눈과 눈 사이에서 코끝까지 길이와 같은 것이 바람직하다.
타원형인 눈 끝이 위로 향하고 안색은 일반적으로 농갈색이며 투명하고 광채가 나야 한다.
진도개 눈
  • 눈은 균형을 잃지 않은 범위 내에서 작을수록 좋으며 눈동자는 위쪽으로 붙어 있을수록 예리하게 보이고 야성적이며 집념이 강하고 수렵성이 뛰어나다.
흑색을 원칙으로 한다.
  • 콧구멍은 크고 잘 열어져 있어야 한다.
  • 코끝이 약간 나온 상태가 바람직하다.
  • 백색개의 코는 담홍색도 무방하다.
튼튼하고 직선이어야 하며 등의 앞부분이 약간 높아야 한다.
  • 등은 바르고 힘이 있어야 하며 튼튼하게 발달되어 있어야 하고 충분한 폭과 길이를 가져야 한다.
  • 걸을 때 흐느적거리지 않고 탄력이 있어야 바람직하다.
밑으로 처지지 않아야 한다.
  • 배가 가슴과 비슷하거나 동일하게 보이는 것은 너무 비만한 상태임.
가슴 갈비뼈는 탄력성이 있고 가슴은 잘 발달되고 적당히 깊으며 너무 넓지 않다.
앞다리 진도개 앞다리
앞다리는 적당한 간격을 유지하고 직립이 되어야 한다.
  • 앞다리는 자연스럽게 형성되어 곧고 단단하며 발목은 약간의 경사를 이루며 발통은 모아져 있어야 한다.몸에 비해 다리뼈는 지나치게 굵지 않아야 하며 발모양은 고양이 발처럼 도톰하고 탄력성이 있는 것이 좋다.앞다리는 앞에서 볼 때 곧고 평행으로 이루며 안쪽이나 바깥쪽으로 뒤틀려서는 안된다.옆에서 볼 때 발목은 약간 앞으로 경사를 이루며 어깨뼈와 상완뼈의 적당한 각도는 110~120°가 좋으며 무릎관절의 각도는 140~150°가 적당하다.
뒷다리 진도개 뒷다리
뒷다리는 적당한 간격으로서 몸체를 전방으로 미는 인상을 주며 힘있게 밟아야 한다.
  • 정강이는 145~150°로 알맞은 각도를 이루고 있어야 한다.
  • 곧은 자세로 힘차게 땅을 딛고 있어야 하며 근육, 힘살, 인대 등이 잘 긴축되어 있어야 한다
꼬리 몸에 알맞게 굵고 힘있게 올려지고 길이는 정강이까지 닿는 것이 바람직하다.
진도개 꼬리 진도개 꼬리
  • 꼬리는 낫꼬리(낚시꼬리)나 말린꼬리여야 한다.
  • 꼬리의 털은 몸통의 털보다 더 길어야 하며수양버들처럼 늘어져서는 안된다.
  • 말린꼬리의 경우 크게 한번 정도 말린(꼬리의끝이 미근부에 살짝 닿은 정도)형태는 무방하나 심하게 말린 경우는 안된다.
걸음걸이 걸음걸이와 뛰는 모습은 자연스러워야하며 뒤에서 볼 때 앞다리가 직선이어야 하고, 옆에서 볼 때 등이 곧아야 한다.
  • 걸을 때 등과 허리는 똑바르게 수평을 유지하며 엉덩이는 이리저리 움직이지 않는 것이 바람직하다.
  • 달릴 때 신속하면서도 탄력성을 유지하고 생동감이 넘치며 유연성을 잃지 않아야 한다. 느린 걸음은 안된다.
털과색 몸을 덮고 있는 털은 이중털로 겉털은 빳빳하고 윤택하며 속털은 부드럽고 조밀하여야 한다.
  • 몸털, 등털, 꼬리털의 길이가 각각 다르고 꼬리털이 제일 길며 밤송이처럼 털이 수직적으로 쭉쭉 뻗어야 한다.
  • 황구(황색)-황구 중 양 볼과 주둥이 옆, 가슴, 배밑, 앞가슴 등에 희미하게 다른색이 들어가 있는 황구도 있다. 그러나 꼬리 끝에 나타나는 흰점은 결점이다.
  • 백구(백색)-백색으로 잡색이 섞여 있으면 안된다. 다만 귀와 정강이 끝에 노란색의 털이 있는 것은 무방하다.
피부 적갈색을 원칙으로 하며, 피부가 지나치게 늘어나지 않아야 한다.
수염 양쪽에 균형있게 나와 있어야 하며 산발적으로 흐트러지거나 오그라들지 않아야 한다.
치아 튼튼하고 치열이 고르며 위․아랫니가 잘 교합을 이루어야하며 치아가 빠진 것이 없어야 함을 원칙으로 한다.
  • 위턱의 앞니와 아래턱뼈 절치 위에 가위모양으로 약간 덮여 있는 상태로 톱니바퀴처럼 맞물린 것이 정상적인 교합이다.
  • 치아가 빠졌거나 치열이 고르지 못하고 치아의 지나친 마모현상, 변색(주로 황화현상) 등은 바람직하지 않다.
  • 개의 치아는 42개이다
품성 진도개는 대담, 용맹하며 기민하면서도 신중하고 유혹에 쉽게 넘어가지 않아야 한다.

충성, 경계, 수렵 및 귀소본능, 결백, 비유혹성 등의 우수한 품성을 가져야 한다.
  • 주인에 대하여는 극도의 충성심을 보이며 낯선 사람을 경계하여야 한다.
  • 주변의 모든 사물에 대하여 예민하고 항상 경계하며 특히 다른 수컷에 대하여 적대감을 나타내어야 한다.
  • 수렵성: 사냥을 할 수 있는 품성
  • 귀소성: 집으로 돌아가고 출발하였던 장소로 돌아오는 품성
  • 번견성: 도둑을 지키거나 망을 보는 품성
  • 충직성: 충성스럽고 정직함을 나타내는 품성
  • 용맹성: 상대 동물에 대하여 용감하고 사나움.
  • 경계심: 타인의 침입이나 사고가 생길 경우 주인에게 알리는 품성
  • 결벽성: 다른 견종에 비하여 깨끗함을 좋아하는 품성
  • 비유혹성: 남이 꼬여도 주인의 말만 들음
  • 예민성: 재치나 감각, 행동 등이 날카롭고 민감한 품성
공공누리마크 제 1유형 (출처표시) 진도군청에서 창작한 본 저작물은 “공공누리” [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만족도
60%
고객만족도 평가
외모 : 진도군청 페이지 링크 QR코드 URL:http://www.jindo.go.kr/home/sub.cs?m=188
QR Code 이미지를 스마트폰에 인식시키면
자동으로 이 페이지로 연결됩니다. 이 QR Code
『외모』의 정보를 담고 있습니다.
  • 콘텐츠 관리부서 : 경제산업국 > 진도개축산과 혈통관리팀(☎ 061-540-6327)
  • 콘텐츠 최종수정일 : 2018-02-05 16:42